미국 투자이민 전문 강희철 변호사


취업이민 3순위(EB-3):전문직, 숙련직, 비숙련직, 미국 취업비자 이민 비자
워싱턴투자이민, 뉴욕투자이민, LA투자이민, 올랜도 투자이민 전문 강희철 변호사 Call. 703) 348-2382


이민과 세미나 소식

포괄적 이민개혁안의 연내 통과가 사실상 물거품이 됐다.   존 베이너 하원 의장(공화·오하이오·사진)은 13일 “하원 공화당은 상원 이민 개혁 법안에 대한 논의를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베이너 의장은 이날 공화 의원들과 비공개 회의를 마친 후 “이민 법안에 대해서는 상식선에서 단계적으로 접근해 나가기로 합의했다”며 “아무도 읽어보지 못한, 1300페이지나 되는 상원 이민 법안을 하원에서 논의할 생각은 없다”고 분명히 했다.   베이너 의장의 언급으로 그동안 이민개혁안이 공화당 내에서도 추진될 동력이 존재한다고 알려져 연내 처리가 가능할 것이라던 희망이 있었으나 이에 찬물을 끼얹은 셈이다. 

앞으로 연말까지 남은 연방하원 회기일은 13일에 불과하다, 11월에 5일(14일, 17~20일), 12월에 8일(1~4일, 9~12일)이 남아 지난 6월 상원을 통과한 법안을 하원에서 그대로 채택하지 않으면 사실상 통과가 불가능하다. 
베이너 의장은 로버트 굿레이트 하원 법사위원장에게 이민 개혁의 기본 원칙을 세워줄 것을 요청했다고 덧붙였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지난달 24일 이미 상원을 통과한 포괄적 이민개혁 법안(S. 744)을 하원에서 협의, 올해 안으로 통과시킬 것을 촉구한 바 있다.   미국의 이민 시스템을 대대적으로 바꿀 이 법안은 미국내 불법체류자 1100만명에게 합법적으로 시민권을 부여하는 구제 방안 등을 담고 있다. 
이민 개혁 지지자들은 공화당의 이 같은 움직임이 그들 스스로 정치적 생명을 위협하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로비 단체인 ‘미국의 목소리’ 관계자는 “베이너는 미국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유권자들을 무시함으로써 공화당의 운명을 결정지은 인물로 역사속으로 사라질 것”이라고 말했다.   하원 민주당 대표 낸시 펠로시 의원은 자신의 트위터에 “하원 이민 법안은 상원안의 합법화 프로그램을 그대로 가져오고 특정한 국경 수비 강화 방안 대신 국토안보부가 보안 계획을 세우도록 한 것으로 ‘쉽다’”고 주장했다. 
반면 하원 공화당은 이보다 작은 규모의 합법화 규정을 비롯해 더 강력한 국내 단속, 이민 노동자 프로그램 개정 등 세부 사항을 단계적으로 논의할 계획이다. 

(미주 중앙일보)
조회 수 :
18979
등록일 :
2013.11.14
16:20:1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sort 날짜
134 접수확인 신청서(G-1145) 다운로드 43043 2012-08-16
133 Work Permit 신청서(I-765), Work Permit Worksheet(I-765WS)다운로드 28205 2012-08-16
132 추방유예 신청 준비서류 리스트 22475 2012-08-16
131 추방유예 신청서 (I-821D) 다운로드 22098 2012-08-16
130 취업 영주권 'PERM' 수속기간 늘어나 21230 2013-11-14
129 음주운전과 비자 발급 21072 2012-10-02
128 50만달러 투자이민 프로그램을 영구화하는 수정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20436 2013-05-23
127 미성년 입국자 추방유예조치에 관한 강희철변호사의 설명 및 상담회-중앙일보 기사 file 20024 2012-08-23
126 중앙일보 미성년 입국자 추방유예조치 설명회에 참가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file 19698 2012-08-22
125 불체자 구제 준비 19587 2013-02-05
124 재입국금지유예 심사 완화 후 영주권 승인율 크게 올라 19357 2014-07-06
123 추방유예 이민사기 다시 기승 19307 2012-11-28
122 2013 년 12월 영주권 문호 19290 2013-11-14
121 취업이민 3순위 1년 앞당겨져 19245 2013-11-14
120 영주권자 직계가족 8개월 진전 (취업이민 3순위는 동결) 19241 2014-08-20
119 공화당판 드림법안 '어치브' 상정 19130 2012-11-28
» 이민개혁안 연내 처리 물거품 18979 2013-11-14
117 소셜업무‘정상’… 노동허가 신청‘스탑’ 18930 2013-10-09
116 50대 한인 돈 챙겨 잠적 18898 2013-11-14
115 병역미필 유학생 규정 강화 18885 2013-01-22